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 종합뉴스 > 정치
홍준표, 유승민 예방 거절 “잔류 배신자 집단”유 “졸렬한 작태에 실망”
김인철 기자  |  choibj5352@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새롭게 선출된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가 14일 인사차 이뤄지는 의례적인 예방 문제를 놓고 충돌했다.
유 대표는 전날 바른정당 당 대표로 선출된 직후 홍 대표 측에 예방을 제안했으나 거절당했다.
홍 대표는 이날 “바른정당은 배신자 집단이지 정당이 아니기 때문에 예방을 거절한다”고 밝혔다.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잔류 배신자 집단에서 소위 말로만 개혁 소장파니 운운하는 사람들의 면면을 보면 그들은 정책으로 개혁을 이루어 낸 것은 하나도 없고 입으로만 개혁으로 포장하여 국민을 현혹하고 오로지 당내 흠집 내는 것만 개혁인양 처신한다”고 비난했다.
홍 대표는 “더 이상 그들과 같이 하는 것은 당내 분란만 키우는 것이기 때문에 이제 문을 닫고 그들의 실체를 국민이 투표로 심판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유 대표도 이날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홍 대표를 향해 날을 세웠다.
그는 “어제 더불어민주당 예방 후 홍 대표를 예방하겠다고 연락했지만 사실상 한국당이 거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홍 대표와 어떤 자리에서 만나든 두 당간 협력 및 연대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할 생각이 있다”며 “예의차 예방하는 것 조차 거부하는 졸렬한 작태를 보고 실망했다”고 말했다.[충남일보 김인철 기자]

김인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회장 : 임동표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7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