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 종합뉴스 > 정치
박완주 의원, 2018년 천안시 국비 1,733억원 확보정부 예산안에 천안지역 국비지원사업 대거 포함
문학모 기자  |  3882122@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8  17: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을 맡고 있는 박완주 의원(천안을)은 천안지역에 투입되는 내년(2018년) 정부예산을 13개 부처에 걸쳐 1,733억원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기존 정부 예산안에 반영된 약 1,455억원에서 국회에서 신규로 편성하거나 증액시킨 예산 278억원을 합산한 금액이다.
 분야별로는 ▲더 빠른 천안(SOC) 15건, ▲더 선명한 미래 천안(R&D, 산업기반) 13건, ▲더 안전한 천안 5건, ▲더 품격이 넘치는 천안 15건, ▲환경친화도시 천안 4건, ▲도농이 공존하는 천안 14건으로 구성됐다.
 ‘더 빠른 천안’을 위해 천안~아산 고속도로(437억),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3억), 서북~성거 연결도로(204억), 직산~부성 국도1호 건설(11억), 입장~진천 도로 건설(10억), 성환~입장 국지도 건설(5억), 천안역사 증개축(5억) 등 약 816억원이 투입된다.
 ‘더 선명한 미래 천안’을 위해 천안아산 KTX역세권 지식산업센터(10억), 외국인투자 산업단지 지원(125억), 중소기업진흥공단 충청연수원(111억), 천안 SB플라자(108억) 등 약 575억원이 지원된다.
 ‘더 안전한 천안’을 위해 불당 119안전센터(16억), 서북경찰서 사무동 신축(12억), 감절소하천 정비(9억), 전기통소하천 정비(7억), 동남경찰서 청수파출소 신축(17억) 등 약 63억이 포함됐다.
‘도농이 공존하는 천안’에는 성환 하수처리수 재이용사업(23억), 양령지구 지표수 보강개발 사업(6억), 성환 왕림지구 마을하수도 시설공사(3억), 업성지구 수질개선사업(1억) 등 127억원이 지원된다.
나아가 ‘환경친화도시 천안’을 위해 성환하수처리장 증설사업(10억), 업성저수지 자연환경 보전·이용시설 설치사업(6억) 등 약 45억원이 확정됐다.
 마지막으로 ‘더 품격이 넘치는 천안’을 만들기 위해 독립기념관 무궁화테마공원 조성(15억), 독립기념관 테마캠핑장 구축(15억), 천안의료원 주차장 증축 및 장비보강(12억), 천안 청수도서관건립사(25억) 등 약 104억원이 편성됐다.
 박완주 의원은 이번 예산확보를 위해 “천안시, 충남도와의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상임위원회 예산심의 과정부터 예결위 통과시점까지 의원들과 예산당국을 상대로 해당 사업들의 필요성을 집중적으로 설득해 왔다”고 밝혔다.[충남일보 문학모 기자]

문학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대표이사 : 전강현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8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