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순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대전시장 예비후보 등록
박영순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 대전시장 예비후보 등록
“문재인 정부 성공·대전발전 견인하는 힘 있는 시장 될 것”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8.03.13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이호영 기자] 박영순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이 13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전시장 예비후보에 등록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나섰다.

박 전 행정관은 이날 오전 대전시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뒤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는 힘 있는 대전시장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특히 그는 “지금 대전은 중앙정부와의 소통이 부족해 각종 현안을 해결하지 못하고 정체일로를 걷고 있다”며 “대전시와 정부 간 핫라인을 이뤄 반드시 대전발전을 이루어내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박 예비후보는 곧바로 원도심 상징인 중앙시장 상인들을 위한 급식봉사를 진행하며 상인의 고충과 의견을 청취하는 첫 일정을 소화했다.

한편, 박 예비후보는 중구 서대전네거리에 예비후보 사무실을 마련했으며, 23일로 예정된 출마기자회견도 옛 충남도청사에서 갖기로 하는 등 원도심 활성화에 대한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