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다문화가정 국제특급우편 요금 지원
대전 대덕구, 다문화가정 국제특급우편 요금 지원
  • 금기양 기자
  • 승인 2018.03.13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금기양 기자〕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수범)가 실시하고 다문화 가정 국제특급우편 지원행사가 13일 구청 청렴관에서 실시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다문화 가정 국제특급우편 지원 계약을 맺은 대덕구·대덕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대덕우체국 등 3개 기관 직원들이 한마음으로 행사지원에 나섰다.

이 사업은 대덕구가 대전에서 처음으로 실시하는 사회복지사업으로 2016년부터 매년 2회 추석과 설 명절을 전후해 실시하고 있다.

경제적 부담과 언어 소통의 어려움으로 모국에 택배를 보내지 못하는 다문화 가정을 위해 한 가정 당 매년 10만 원에 해당하는 우편료를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100세대에 1000만 원을 지원했다.

또 구청 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생필품을 택배와 동송하고 있어, 진정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협력기관인 대덕우체국은 행사 현장에서 직접 택배 접수와 포장 지원은 물론, 우편요금의 10%를 할인해 주고 있다.

대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문화 가정을 위해 평소 각계에서 기부한 생황용품을 모아 행사 때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 행사에는 관 중심에서 벗어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베트남과 한국어 등 2개의 언어로 진행됐으며, 행사순서와 물품안내에는 출신 국가별 언어로 표기돼 있어 만족도를 높였다는 평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