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하 계룡소방서장, 종교시설 현장지도
이종하 계룡소방서장, 종교시설 현장지도
  • 윤재옥 기자
  • 승인 2018.07.1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윤재옥 기자] 계룡소방서(서장 이종하)는 10일 계룡시 관내 종교시설인 도곡기도원(계룡시 엄사면 도곡리 소재)을 찾아 현장지도에 나섰다.

이번 현장지도 방문은 종교시설에 대한 관계자의 안전의식 제고 및 선제적 예방대책 추진을 위해 실시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소방안전관리자 임무수행 및 자체점검 적합성 여부 △피난통로상 피난장애 및 비상구 안전확보 여부 △소방시설 폐쇄ㆍ잠금 등 관리기준 위반행위 △화재의 예방조치 및 특수가연물의 저장, 취급에 관한 사항을 비롯하여 가스, 전기시설 안전사용 등을 지도했다.

이종하 소방서장은 “종교시설의 경우 많은 사람이 이용하는 만큼 관계자의 자율적인 안전관리를 통해 인명과 재산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