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당진 송악농협 강도 3시간만에 검거… 50대 추정 여성
충남 당진 송악농협 강도 3시간만에 검거… 50대 추정 여성
  • 최솔 기자
  • 승인 2018.09.10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최솔 기자] 충남 당진 송악농협에 침입해 수천만원을 챙기고 도주한 강도가 도주 3시간여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쯤 당진시 송악읍 복운리 농협에 50대 여성으로 추정되는 강도가 침입해 공사장에서 사용하는 전동 못총으로 직원을 위협한 뒤 2700만 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범행 당시 강도는 양봉할 때 입는 그물망과 작업복 등을 입고 있어 성별 확인이 어려웠다.

이 강도는 농협 인근에 세워둔 차를 타고 인근 야산으로 도주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와 야산에서 헬기, 기동대 등을 동원해 이날 오후 12시 35분쯤 강도를 검거했다.

당진경찰서는 조사를 마친 뒤 오후 4시쯤 검거 브리핑을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