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행복서구 현안대응 TF팀′ 발족
대전 서구, ′행복서구 현안대응 TF팀′ 발족
부서간 칸막이 걷고 지역현안 해결 역량 결집
  • 금기양 기자
  • 승인 2018.10.1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금기양 기자]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11일 대회의실에서 자치분권을 선도하고 서구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전담조직 ‘행복서구 현안 대응 TF팀’ 발대식을 개최한다.

TF팀은 서구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각 부서의 핵심 업무를 담당하는 28명이 참여해 총괄팀, 자치분권팀, 지역현안팀 등 3개 조직으로 운영된다.

총괄팀에서는 중앙·시의 자치분권 추진사항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며 법, 제도개선 등의 업무를 추진한다.

자치분권팀은 시·구간 권한 조정사무의 발굴과 위임사무에 대한 조직·인력·재정 지원 실태 등을 분석하게 된다.

지역현안팀에서는 서구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발굴과 지역 활성화 대책을 수립하고 각종 지역현안의 해결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서구 관계자는 ″자치분권의 실현과 지속가능한 성장이라는 목표를 갖고 출발한 행복서구 TF팀이 실질적 성과를 창출해 ‘사람중심도시 함께 행복한 서구 건설’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진찬 단장은 “자치분권의 성패는 지방의 역량에 달려 있다고 생각한다”며 “행복서구 TF팀을 통해 부서 간 칸막이를 제거하여 하나 된 힘으로 자치분권을 선도하고 지역현안 해결에 매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행복 서구 현안대응 TF팀’은 1년 한시조직으로 운영되며 매주 토론회와 현장 확인 등을 통해 맡은 바 과제들을 수행하고 월례회의를 통해 성과를 보고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