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뿌리공원 마지막 ‘신나는 버스킹데이’ 함께해요”
대전 중구 “뿌리공원 마지막 ‘신나는 버스킹데이’ 함께해요”
13일 전통 타악공연, 가야금 병창 등 다양한 공연 펼쳐
  • 금기양 기자
  • 승인 2018.10.11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금기양 기자]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가 찾아가는 공모사업으로 지난 4월부터 뿌리공원에서 선보였던 ‘신나는 버스킹데이’가 이번 13일 공연을 끝으로 마무리한다.

매월 첫 째․셋 째 주 토요일, 클래식․퓨전국악․크로스오버․포크 등 여러 장르의 음악을 그동안 12번의 마당으로 펼쳐왔다.

오색빛깔 가득한 야간 뿌리공원에 음악이 더해지며 한층 더 대전의 명소로 거듭났다는 평가다.

특히 지난 어린이날에는 버블쇼와 마술쇼가 특별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추석 연휴 기간 이었던 지난달 25일엔 버스킹과 함께 공원 잔디광장에서 돗자리 영화관을 운영하며 당일 뿌리공원 입장객 1만 3000여명을 기록하기도 했다.

13일 공연은 오후 6 ∼8시로 그동안의 프로그램 중 많은 갈채를 이끌어냈던 예정이다.

중구 관계자는 “버스킹 공연의 그 마지막에 많은 분들이 함께하며 즐거운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며 “또한 뿌리공원은 도심보다 더 일교차가 큰 만큼 따뜻한 외투나 무릎담요를 꼭 챙길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