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 지정 50주년 기념행사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 지정 50주년 기념행사
'계룡산의 과거와 현재' 비교사진전 등 진행
  • [충남일보=길상훈 기자]
  • 승인 2018.10.1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임영재)가 지난 10일 지정 50주년을 맞이했다. 이날 기념행사는 "계룡산의 과거와 현재"라는 주제로 비교사진전과 공모전 당선작 전시회가 차례로 진행됐다.

창사 50주년을 맞은 전시회는 지난 7월 23일부터 8월 31일까지 1차 계룡산 옛 기록물 찾기 공모전을 통해 당시 당선작 총 29점이 선정된 작품이다.

이를 거쳐 이때 선정된 작품들 가운데 우선 옛 기록물로 상당수 변화의 모습을 안겨준 비교사진전을 먼저 선보인 작품의 경관, 생태, 문화, 생활, 공원시설 등 지난 1900년부터 현재까지 100여년 간 계룡산의 변화된 모습들에 대해 작품전이 소개됐다.

특히, 이날 1900년대 파손된 남매탑의 재건 모습, 갑사 지역에 수호신인 괴목나무의 변화도 함께 복원을 통해 재연되면서 큰 인기를 모았다.

또한, 옛기록 찾기 공모전 당선작인 29점의 작품들을 통해 계룡산에서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했던 옛 추억들도 공감대를 형성함으로써 계룡산의 과거와 현재를 원형 그대로 향수를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면서 많은 관람객들의 선호도를 향상시켰다.

임영재 공원사무소장은 “민족의 영산인 계룡산국립공원의 과거와 현재의 모습들을 원형 그대로 복원 및 재조명의 가치를 많은 관광객 및 등산객들이 만끽 누릴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면서 더욱 큰 의미를 갖출 수 있어 뿌듯하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는 공주시 반포면 동학사 주차장에서 이번 계룡산국립공원 50주년 창사를 맞아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전시를 펼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