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화력본부,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상호협력 협약 체결
당진화력본부,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상호협력 협약 체결
한전KPS·한전산업개발과 노사합동 생활용품 전달
  • 서세진 기자
  • 승인 2018.11.21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화력 노사합동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상호협력 협약 체결
당진화력 노사합동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상호협력 협약 체결

[충남일보 서세진 기자] 한국동서발전(주) 당진화력은 21일 나래센터(구 군청사) 커뮤니티홀에서 한전KPS, 한전산업개발과 함께 노사합동 장애인재활센터 상호협력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장애인의 권리와 노동권 향상 △공익목적 행사의 긴밀한 협력 △자원봉사 교류 및 자원연계 협력 △협력사업 추진 및 상호교류 등 취약계층의 생활개선과 장애인과의 상호 협력 증진을 위해 마련되었다.

또한, 협약식에 참석한 당진관내 중증장애인 및 장애인 자립생활센터 2개소에 550만원 상당의 화장지, 물티슈 등 생필품과 인덕션, 로봇청소기 등 가전제품 4종을 전달하였다.

기증된 물품은 당초 당진화력 자체 노사화합 행사에 사용될 물품이었으나 한국동서발전 노동조합과의 합의를 거쳐 지역사회에 기증하기로 하여 그 의미가 더욱 크다.

한편, 당진화력은 매월 이웃사랑자매결연가정 62가정 및 관내 사회복지시설 7곳에 약 800만원을 지원하고 있으며 아이들의 안전한 등하굣길을 위한 ‘옐로카펫 설치’, 노후주거시설 개선을 위한 ‘사랑의 집수리’ 활동 등 당진지역 취약계층 복지개선을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