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허식 부회장, 구제역 방역상황 점검
농협중앙회 허식 부회장, 구제역 방역상황 점검
농협 충남지역본부 방문 직원 격려
  • 우명균 기자
  • 승인 2019.02.11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우명균 기자] 농협 충남지역본부는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이 10일 농협 충남지역본부를 방문해 구제역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충남지역 유입을 막기 위해 휴일도 반납하고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농협 충남본부에 따르면 조소행 본부장은 이날 충남지역 14곳에 거점 소독시설을 설치·운영하고 있고 충남도와 유기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해 사전 방역활동을 펼치고 구제역의 유입 차단을 위해 축산농가들의 자체 방역 활동과 축사관리 요령 준수 등 축협을 통한 지도·지원 상황을 보고했다.

허식 부회장은 “앞으로의 몇 일이 구제역 종식을 위한 중요한 시기이므로 보다 철저한 대비로 축산농가 보호에 최선을 다해 달라”며 “축산농가 지도 및 관리 인력을 확대·운영해 구제역으로부터 안전한 청정 축산환경이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