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기사 (전체 14,6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 류현진, 후반기 첫 등판 5이닝 2실점… 4승은 다음 기회에
박병호는 마이너리그에서 ‘7호 홈런’ 포함 3안타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무난한 복귀전을 치렀다.류현진은 2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네소타 트윈스와 2017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 선
연합뉴스   2017-07-26
[스포츠] 김인경·박인비 ‘브리티시 전초전’ 스코티시 여자오픈 출격
유소연·쭈타누깐·리디아 고·펑산산도 출전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마라톤 클래식에서 우승한 김인경(30)은 감격이 가라앉기도 전에 서둘러 공항으로 향했다.김인경뿐 아니라 최운정(27), 김효주(21), 그리고 리디아 고(뉴질랜드)도 영국으로 가는
연합뉴스   2017-07-26
[스포츠] 기성용 출국… “이란전? 재활 상태 지켜봐야할 것 같아”
한국 축구대표팀의 주장 기성용(28·스완지시티)이 팀 훈련 합류를 위해 25일 출국했다.기성용은 이날 낮 인천공항을 통해 영국으로 떠났다. 2016-2017시즌이 끝난 뒤인 지난 5월 24일 입국한 지 두 달여만이다.기성용은 지난달 열린 2018 러시
연합뉴스   2017-07-26
[스포츠] 2018평창을 준비하는 사람들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평창 알펜시아 리조트에서 열린 ‘G-200, 2018, 평창을 준비하는 사람들’ 평창 동계올림픽·패럴림픽 성공 다짐대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변종문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연합뉴스   2017-07-25
[스포츠] 김인경 여유로운 우승 “경기 중단 때 영화 봤어요”
“어제 다 못 본 영화를 봤지요.”김인경(29)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앞두고 맹렬히 상승세를 타다가 날씨 탓에 제동을 걸어야 했다.14번 홀을 마친 뒤 악천후로 대회가 중단된 것이다.김인경은 보기 없이 버디 9개를 잡
연합뉴스   2017-07-25
[스포츠] 박지성, 국제축구평의회(IFAB) 자문위원 위촉… ‘한국인 1호’
‘영원한 캡틴’ 박지성(36·사진)이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축구 규칙을 정하는 국제축구평의회(IFAB) 자문위원으로 위촉됐다.24일(한국시간) IFAB 홈페이지에 따르면 박지성은 최근 새로 구성된 자문위원 18명 가운데 한 명으로 이름이 올랐다.한국인
연합뉴스   2017-07-25
[스포츠] 선동열 감독이 밝힌 로드맵 “최종 목표는 도쿄 올림픽”
아시안게임은 3연패 도전… 프리미어 12는 ‘도쿄올림픽 전초전’한국 야구 사상 첫 국가대표팀 전임 사령탑에 뽑힌 선동열(54) 전 KIA 타이거즈 감독의 임기가 2020년 도쿄 올림픽까지라는 사실은 의미심장하다.결국, 선 감독에게 주어진
연합뉴스   2017-07-25
[스포츠] ‘디오픈 제패’ 스피스, 세계랭킹 2위 도약… 정상탈환 시동
조던 스피스(미국)가 브리티시오픈(디오픈) 골프대회 우승에 힘입어 세계랭킹 2위로 올라섰다.24일(한국시간) 발표된 남자 골프 세계랭킹에서 스피스는 지난주 2위였던 일본의 마쓰야마 히데키를 밀어내고 3위에서 한 계단 올라왔다.스피스는 이날 끝난 디오픈
연합뉴스   2017-07-25
[스포츠] ‘김연경과 황금세대’ 한국, 예선 1위로 결선 진출
‘배구여제’ 김연경(중국 상하이)을 중심으로 뭉친 ‘황금세대’가 그랑프리 2그룹 1위로 결선(4강)에 진출했다.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3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제2그룹 H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난적 폴
연합뉴스   2017-07-24
[스포츠] 김연경의 보답 “팬들 하나만 보고 뛰었다”
김연경(29·중국 상하이)이 국내 팬들의 뜨거운 환호에 강력한 스파이크로 보답했다.김연경은 23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7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 제2그룹 H조 조별리그 3차전 폴란드와 경기에서 양 팀 합해 최고인 17점을 올렸다.한국은
연합뉴스   2017-07-24
[스포츠] 추신수 5경기 연속 안타… 황재균 24일 만에 마이너리그행
미국프로야구에서 뛰는 한국인 선수 중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만 웃었다.추신수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 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벌어진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방문 경기에서 1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4타수 1안타,
연합뉴스   2017-07-24
[스포츠] 뜨거워지는 100m 경쟁… 볼트 “원하는 방향으로 가고 있다”
‘단거리 황제’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시즌 첫 9초대에 진입하면서 남자 100m 경쟁이 더 뜨거워졌다.세계 정상급 스프린터들이 8월 4일(이하 한국시간) 런던에서 개막하는 세계육상선수권대회를 앞두고 예열을 시작했다.볼트는 22일 모나코에서 열
연합뉴스   2017-07-24
[스포츠] 손흥민·기성용·이청용·구자철, 신태용호 승선할까
신태용 감독 ‘팀 훈련-연습경기 참가’가 차출에 중요축구 대표팀의 단골 멤버였던 ‘유럽파 4인방’ 손흥민(25·토트넘)과 기성용(28·스완지 시티), 이청용(29·크리스털 팰리스), 구자철(28·아우크스부르크)이 부상 우려를 털어내고 신태용호에 승선할
연합뉴스   2017-07-21
[스포츠] 한국-우즈베크 월드컵 최종예선 10차전 킥오프
한국 축구의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의 사활이 걸린 우즈베키스탄과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10차전이 한국 시간으로 9월 5일 자정에 킥오프된다.대한축구협회는 20일 “우즈베키스탄과 최종예선 10차전 경기가 현지 시간으로 9월 5일 오후 8
연합뉴스   2017-07-21
[스포츠] 추신수 2안타 1도루·오승환 1이닝 무실점… 팀은 패배
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히트에 도루까지 성공했으나 팀의 대패를 막지 못했다.텍사스에 패배를 안긴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김현수(29)는 경기에 나오지 않아 추신수와 맞대결은 이뤄지지 않았다.부진 속에 최근 4경기 연속 결장했던 오승환(35·세
연합뉴스   2017-07-21
[스포츠] 류현진, 25일 또는 26일 미네소타전서 선발 복귀 전망
전반기 막판 왼발 부상으로 부상자명단(DL)에 올랐던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네소타 트윈스와 홈 3연전 중 선발진에 복귀할 전망이다.다저스 구단을 취재하는 빌 플렁킷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 기자는 19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류
연합뉴스   2017-07-20
[스포츠] 신태용 ‘K리거 중용 딜레마’… 해외파 건재에 ‘고민되네’
실력있는 해외파도 눈길… 구자철 부상 회복에 장현수·황일수도 활약‘23명의 대표팀 소집 명단에 K리거를 몇 명이나 포함해야 할까?’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프로축구 경기장을 돌며 K리거 ‘옥석 가리기’에 나선 가운데 해외파 대비 국내파 비
연합뉴스   2017-07-20
[스포츠] 추신수 1회 선두타자 홈런 ‘쾅’… 김현수 대수비 출전
박병호, 마이너서 시즌 19호 2루타로 3경기 연속 안타추신수(35·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3번째 홈런을 쏘아 올리고 팀의 영패를 막았다.김현수(29·볼티모어 오리올스)는 대수비로 출전해 안타를 치지 못했고, 황재균(30·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과
연합뉴스   2017-07-20
[스포츠] US오픈 테니스대회, 사상 첫 ‘총상금 5천만 달러’ 돌파
테니스 4대 메이저 대회 중 마지막으로 열리는 US오픈이 사상 최초로 총상금 5000만 달러를 돌파했다.US오픈 대회 조직위원회는 올해 US오픈 총상금을 5040만 달러(약 567억원)로 확정해 발표했다. 이는 4대 메이저 대회 중 최고액이다.올해 호
연합뉴스   2017-07-20
[스포츠] 여자골프 최혜진, 프로 전향 앞두고 몸값 폭등 조짐
‘최혜진을 잡아라’한국 여자 골프의 미래를 짊어질 새별 최혜진(17·학산여고 3년)은 오는 9월께 프로로 전향할 계획이다.프로 전향을 앞두고 최혜진의 몸값이 폭등할 조짐을 보인다.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초정탄산수 용평리조트오픈 우승과 US여자
연합뉴스   2017-07-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회장 : 임동표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7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