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기사 (전체 2,36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고] [기고] 보험사기는 반드시 적발됩니다!
보험금 때문에 입양아들을 살해한 엄마, 보험금 노리고 집을 방화한 사건, 보험금을 노린 자해사고유발 등 보험사기 관련 사건사고들을 뉴스를 통해 접해본 적이 있을 것이다.보험사기란, 보험사고의 발생, 원인 또는 내용에 관하여 보험자를 기망하여 보험금을
박진아 순경 아산경찰서 온천지구대   2017-07-27
[기고] [기고] 여름철 여성 안심 대처법
최근 창원 골프장 여성 납치 살인사건 등 사회적 약자인 여성을 상대로 한 범죄들이 계속 발생하고 있고 성범죄 또한 증가하고 있다.통계적으로 볼 때 휴가철인 7~8월에 성범죄가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어 본격적인 여름휴가를 앞둔 지금 여성 상대 범죄가 기
정찬익 경위 대전 동부경찰서 가양지구대   2017-07-26
[기고] [기고] 데이트 폭력, 이대로는 안 된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던 지난 19일, 온라인에서 영상이 떠돌았다. CCTV에 찍힌 ‘데이트 폭력’ 현장의 모습이었다.영상 속에는 술에 취한 남성이 자신의 여자친구의 얼굴을 주먹으로 때리고, 여자친구가 비틀거리며 쓰러지자 얼굴을 향해 발길질을 하고, 무
문진근 순경 서산경찰서 태안지구대   2017-07-25
[기고] [기고] 성범죄 없는 즐거운 피서철을 희망하며
비 한 방울 내리지 않던 극심한 가뭄이 꺍だ美뗌?전국에 많은 물폭탄 세례를 퍼부었던 장마도 막바지로 접어들고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됐다.지루한 일상에서 탈출해 가족 또는 친구, 지인 등과 함께 더위를 피해 산과 바다로 휴가를 계획하는 분들
윤창훈 경위 청양경찰서 남양치안센터   2017-07-24
[기고] [기고] 휴가철 몰래카메라 예방
여름철 많은 사람들이 더위를 피해 바닷가로 여행을 간다. 하지만 스마트폰이 보급되고 초소형·위장형 카메라를 쉽게 구할 수 있는 상황에서 어디에 몰래카메라가 설치되어 있고 나도 몰래 찍혔을지 알 수 없다.그래서 즐거워야 하는 피서지에서 몰래카메라에 찍혀
김효천 순경 서산경찰서   2017-07-21
[기고] [기고] 묻지마 범죄 예방 사회안전망 갖춰야
얼마 전 아파트 외벽 작업자가 켜 놓은 휴대전화 음악 소리가 시끄럽다며 밧줄을 끊는 바람에 5명의 자녀를 둔 가장이 목숨을 잃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해 우리 사회에 큰 충격을 주었다. 그 뿐 아니라 인터넷 수리 요청을 받고 방문한 수리기사를 향해 통제되
윤정원 경위 천안동남경찰서 원성파출소   2017-07-19
[기고] [기고] 빈집사전신고제! 더 이상 여행 걱정은 그만!
휴가철 빈집털이 범죄는 해마다 약 30%이상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고 전체 범죄에 비해 볼 때 약 50%이상 증가하는 추세로 나타났다.이처럼 무더위와 일상의 스트레스를 피해 떠났던 휴가가 빈집털이로 인해 더 큰 스트레스가 되어 돌아오는 일이 없도록 유익
유현진 경장 서산경찰서 태안지구대   2017-07-18
[기고] [기고] 진정한 민중의 지팡이 자격
경찰은 국민의 재산과 생명, 그리고 안전을 책임지는 민중의 지팡이와 같은 존재다. 때문에 경찰은 국민을 위협하는 범죄 집단이나 세력 등에 직접 노출 되는 경우가 많다.이렇다 보니 경찰을 ‘민중의 지팡이’라 함은 ‘민중이 힘들 때 버팀목이 되어주고 민중
송낙인 회장 서산 재향경우회   2017-07-17
[기고] [기고] 성범죄 없는 안전한 여름휴가를 준비하자
따사로운 봄이 지나고 뜨거운 햇빛이 비추는 여름이 오면서 많은 사람들은 여름 휴가를 계획하고 있다.이에 맞춰 태안의 28개 해수욕장도 오는 8일 일제히 개장을 하여 손님맞이에 한창이다.하지만 여름철 피서객이 늘어날수록 여성을 대상으로 한 성범죄도 덩달
최원석 순경 서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계   2017-07-14
[기고] [기고] ‘관공서 주취소란’ 엄정 대응
술은 본인의 의지로 마시는 것이며 술에 취해서라고 해도 그 당시 한 행동 또한 본인이 책임을 지는 것은 당연한 이치이고, 술로 인한 본인의 행동은 정당한 이유가 될 수 없으며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해 반드시 책임이 따른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최근 경찰
박수현 경장 천안동남경찰서 일봉파출소   2017-07-13
[기고] [기고] 장마철 빗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운전 방법
올해는 예년에 비해 장마가 늦게 찾아온다는 기상대 예보이다.갑자기 폭우가 내린다면 안전을 위해 조심스럽게 운전을 해야 할 것이다. 그래서 장마철 안전운전을 위한 방법을 제시 하고자 한다.첫째, 빗길 안전 운전의 기본은 감속과 차간거리 유지다.빗길에서는
방준호 경위 서산경찰서 서부지구대   2017-07-12
[기고] [기고] 장맛비 기다렸지만 대비해야 한다
때이른 폭염과 더불어 극심한 가뭄으로 인해 충청도를 비롯한 전국이 바짝 말라 마른하늘과 갈라진 땅을 바라보는 농민들의 근심이 깊어져만 갔었다.지난 6월 충청도와 기상청에 따르면 2011년 이후 강수량은 급감하여 2011년 1704mm던 강수량은 201
최정우 순경 서산경찰서 수사1과 형사팀   2017-07-11
[기고] [기고] 가족과 헤어지는 가장 빠른 길, 무단횡단
도로위에서 가장 빈번하게 일어나는 사고는, 무단횡단 사고이다.무단횡단은 차와 차의 사고보다 위험하고, 생명과도 곧장 직결된다.전년도에 전국 교통사망사고는 약 4700명이고, 이중 보행자가 약 1900명에 이른다.무려 보행자 사망사고가 전체의 40%에
정재희 순경 서산경찰서 동부파출소   2017-07-10
[기고] [기고] 휴가철 침입절도 예방법 이것만 지키자
장마가 끝나면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고 많은 사람들이 즐거운 휴가계획을 세울 것이다.휴가철 장시간 집을 비우게 되면 빈집털이 절도범들의 타겟이 될 우려가 매우 높다.즐거운 휴가를 마치고 돌아와 지인들에게 “잘 다녀왔다”는 안부전화를 하기 전에 112
임채은 순경 서산경찰서   2017-07-07
[기고] [기고] 교통사고 줄이기 함께 고민해야
누구나 살면서 한 번쯤은 원치 않는 교통사고 피해를 당할 수 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이런 교통사고의 대부분은 부주의(과실)로 인해 발생하고 있으며, 결과에 따라 가해자에게는 민·형사적 책임이 따르고, 피해자들은 인적 및 물적 피해를 입고 있으며,
김명주 경위 청양경찰서 교통관리계   2017-07-06
[기고] [기고] 휴가철, 아동실종 예방은 ‘정보사전등록’부터
요즘 무더운 날씨 속에 본격적인 여름휴가 기간이 다가오면서 아동 실종의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다.경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실종 아동은 휴가철인 7∼8월에 3851건이 발생했고, 이는 전체 실종 아동 신고 중 약 18%를 차지하는 수치이다. 이를 예
윤정원 경위 천안동남경찰서 수신성남파출소   2017-07-05
[기고] [기고] 알아두면 유용한 경찰행정시스템
경찰민원을 접수해본 경험이 있는 사람들 중, 경찰서를 직접 찾아가야 하는 번거로움에 곤혹을 겪은 경우가 간혹 있을 것이다.그래서 직접 경찰서를 찾지 않아도 집에서 인터넷만으로 경찰 민원을 손 쉽게 처리 할 수 있는 경찰행정시스템를 두 가지 소개하려한다
김솔민 순경 대전동부경찰서 기동순찰대   2017-07-04
[기고] [제언] 건강보험 시행 40년… 적정부담·적정급여 체계로 바꿀 때
이달 1일은 우리나라 건강보험제도 도입 40주년이 되는 뜻깊은 날이다.1977년 7월 1일 500인 이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시작해 1987년 농어촌지역, 1989년 도시지역으로 확대, 도입 12년 만에 전 국민 의료보험이 실시됐다.가장 짧았던 일본도
김종민 과장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지역본부 보험급여   2017-07-03
[기고] [기고] 보복운전 하지 말고 안전운전 하세요
지난해 국토교통부에 등록된 승용차는 2000만 대를 돌파했다.사실상 ‘1가구 2차량’ 시대에 접어들면서 차량증가로 인한 보복운전이 사회적인 문제가 되고 있다.그러나 본인이 하는 행동이 보복운전에 해당하는지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보복운전에 대
강연희 순경 천안서북경찰서 두정지구대   2017-06-30
[기고] [기고] 개인정보 보호, 예방은 작은 실천에서
최근 개인정보 피해 유출 사례가 드러나면서 이에 대한 예방과 보호법에 대한 관심이 대두되고 있다.그런데 ‘이 정도는 괜찮겠지’, ‘뭐 어때’하는 안일한 생각으로 내가 알지 못하는 사이에 개인정보가 유출되고 있다.이에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예방하는 방법
유태진 순경 대전 동부경찰서 가양지구대   2017-06-2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회장 : 임동표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7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