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 종합뉴스 > 연예
TV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부산행’ 12.9%
연합뉴스  |  chungnamilbo@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긴 추석 연휴를 맞아 지상파와 종합편성채널은 다양한 특선영화를 소개했고, 이 중에는 시청률이 두 자릿수를 기록한 것도 있었다.
1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추석특선영화 시청률 1위는 MBC TV가 6일 방영한 공유·정유미·마동석 주연의 ‘부산행’(2016)으로, 12.9%를 기록했다.
부산행 열차 안에서 좀비 바이러스와 사투를 벌이는 내용의 이 영화는 개봉 당시 1000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했다.
2위는 KBS 2TV가 9일 소개한 유해진 주연의 ‘럭키’(2016)로 10.8%-10.6%를 기록했다.
3위는 KBS 2TV가 5일 내보낸 이정재·이범수 주연의 ‘인천상륙작전’(2016)으로, 8.0%-9.5%의 시청률을 보였다.
이어 SBS TV가 7일 방영한 ‘검사외전’(4.8%-8.7%), KBS 2TV가 6일 방영한 ‘형’(8.0%-8.3%), SBS TV가 6일 방영한 ‘터널’(5.1%-7.6%), JTBC가 4일 방영한 ‘변호인’(6.2%, 유료플랫폼), MBC TV가 7일 방영한 ‘라라랜드(5.6%)가 뒤를 이었다.
공동 9위에는 KBS 2TV가 연휴 첫날인 29일 방영한 ‘내부자들-디오리지널’(5.0%-4.8%)과 KBS 1TV가 8일 방영한 ‘비정규직 특수요원’(5.0%)이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한편, 파일럿 예능 중에서는 연휴 마지막 날인 9일 KBS 2TV가 선보인 ‘하룻밤만 재워줘’가 5.5%-10.1%로 집계돼 유일하게 두 자릿수의 시청률을 보였다.
[충남일보 연합뉴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회장 : 임동표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7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