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충남소식 chungnamilbo.com
> 종합뉴스 > 사람들
순천향대 학생, ‘방송 비평상’휩쓸어방송문화진흥회 주최, 미디어콘텐츠학과 등 5명의 학생
유명환 기자  |  ymh357@nate.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7일, 미디어콘텐츠학과가 위치한 순천향대 교내 학예관 앞에서 수상자 학생들. (왼쪽부터)박호현, 김지민, 김혜라, 최은별, 조예원 학생, 홍경수 지도교수가 함께 했다.

순천향대(총장 서교일)는 한 강의를 수강한 5명의 학생이 MBC문화방송의 관리감독기구인 방송문화진흥회가 방송 발전을 위한 공모사업에서 ‘제20회 좋은 방송을 위한 시민의 비평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송비평상을 동시에 수상하게 된 5명의 학생들은 미디어콘텐츠학과의 전공과목인 홍경수 교수의 ‘미디어텍스트분석’강의에서 배운 텍스트 분석이론을 적용해 방송프로그램을 비평했다.

이번에 우수상을 수상한 김혜라(여, 미디어콘텐츠학과 3년)학생은 tvN방송사의 ‘비밀의 숲’ 이 장르물의 새로운 기준점이 되어 드라마가 현실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주목해 ‘tvN 드라마 ‘비밀의 숲’에 대한 통찰, 거대한 비밀의 숲속으로’라는 제목으로 비평문을 출품했다.
또, 김지민·최은별·조예원(여, 3년)학생과, 신문방송학과 박호현(남, 3년)학생은 각각 JTBC 뉴스룸, KBS<명견만리>, KBS 다큐멘터리<순례>, 올리브채널<뜨거운 사이다>의 저널리즘적 의미와 텍스트 분석으로 입선에 당선됐다.

순천향대 홍경수 교수는 “학생들이 9월에 강의를 시작할 때만 해도 비평문 쓰는 것을 두려워했는데, 텍스트분석 이론을 배우고 과감하게 적용하면서 두달만에 글쓰기 실력이 부쩍 늘었다”며 “학생들이 강의 내용을 스펀지가 물을 빨아들이듯이 흡수했고, 매주 비평문 쓰기 연습을 하는 등 이론과 실기를 결합한 강의가 도움이 된 것 같다”고 평가했다.

한편, 우수상 당선자는 오는 15일 방송문화진흥회에서 열리는 시상식에서 상금 200만 원과 트로피를 받게 되며, 출품된 비평문은 다른 수상자들의 작품과 함께 비평상 수상집에 수록되어 출간된다.[충남일보 유명환 기자]

유명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인사말고충처리인제도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 서구 둔산로 123번길 43, 602호 (둔산동 KD빌딩)  |  대표전화 : 042)537-6051  |  팩스 : 042)367-6055
회장 : 임동표  |  주필 : 임명섭  |  편집국장 : 전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학모 |  1993년 3월 18일 창간
Copyright © 1993-2017 충남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