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행정수도 완성 개헌 위한 특별위' 마지막 회의
세종시의회 '행정수도 완성 개헌 위한 특별위' 마지막 회의
  • 권오주 기자
  • 승인 2018.03.13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설명 : 13일 세종시의회 행정수도 완성 개헌을 위한 특별위원회 사진
세종시의회 행정수도 완성 개헌을 위한 특별위원회 모습.

[충남일보 권오주 기자] 세종시의회(의장 고준일) 행정수도 완성 개헌을 위한 특별위원회(행정수도완성개헌특위)가 13일 제4차 회의를 개최하고 그동안의 활동을 마무리하면서 추진 결과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이충열 부위원장이 특위 활동결과를 보고했고, 활동결과 보고서를 원안으로 채택했다.

행정수도완성개헌특위는 지난해 9월 구성돼 6개월 동안 활동을 해왔고, 자체회의(4회) 및 홍보활동(7회)과 더불어 행정수도 개헌을 염원하는 세종시민 결의대회 등 시집행부 및 시민단체와 공조활동(8회)과 시집행부․시민단체 연석회의 활동(3회), 세종시 행정수도 개헌헌법 명문화 촉구 결의안 채택 등 총 27회로 다양한 활동을 했다.

정준이 위원장은 "행정수도완성개헌특위의 공식적인 활동은 마무리하지만, 저를 비롯한 세종시의회 의원들은 ‘행정수도 세종, 개헌으로 완성’이라는 시민들의 염원을 실현하기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행정수도완성개헌특위는 활동결과보고서를 이번 제48회 세종시의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 보고함으로써 활동이 종료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