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소방서,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 당부
아산소방서,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 당부
폭염 대비 안전수칙 준수해야
  • 유명환 기자
  • 승인 2018.07.1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유명환 기자] 아산소방서(서장 이규선)는 지난 12일 본격적인 무더위가 찾아오면서 냉방기 사용이 급격히 높아질 것으로 판단하고, 에어컨 실외기 등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당부에 나섰다.

에어컨 실외기 안전수칙으로는 ▲ 에어컨의 실외는 벽체와 10cm이상 떨어진 곳에 설치하고 실외기 전선은 이음부가 없는 단일 전선으로 설치한다. ▲ 에어컨 가동 시 실외기 연결부 전선의 훼손 여부 등 상태를 확인하고 바닥에 설치된 방진고무가 부식 되거나 파손된 경우 즉시 교체한다. ▲ 실외기 후면의 누적먼지나 벽체 사이의 낙엽 등 이물질은 주기적으로 청소하고 실외기 주위에 불에 탈 수 있는 물품을 보관하지 않는다.

소방서 관계자는 “열기를 내뿜는 에어컨 실외기 주변은 작은 담배꽁초 하나에도 연소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주변을 깨끗하게 유지해야 한다”며 “사소한 부주의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