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책신사고, '쎈 마블 한정판' 화제
좋은책신사고, '쎈 마블 한정판' 화제
단일과목 최단기간 누적판매량 3000만 부 돌파 기념 출시
  • 이지수 기자
  • 승인 2019.03.07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일보 이지수 기자] 교육 출판 기업 좋은책신사고(대표 홍범준)가 교육업계 최초로 디즈니 코리아와 손잡고 선보인 ‘쎈 마블 한정판’ 참고서가 학생들 사이에서 화제다.

좋은책신사고는 지난 2월 말, 초중고 수학 참고서 '쎈' 시리즈의 단일과목 기준 최단기간 누적판매량 3000만 부 돌파를 기념해 쎈 마블 한정판을 선보였다. 쎈이 추구하는 강력한 수학 자신감과 마블 어벤저스 히어로가 만나 에너지 넘치는 파워풀한 표지로 탈바꿈했다.

출시와 동시에 SNS에서는 3만개의 댓글이 달리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쎈과 마블이라니 역대급 콜라보!’, ‘문제집을 내 돈 주고 사고 싶은 건 처음’, ‘오늘부터 수학을 사랑합니다’ 등 수학에 대한 공부 의지를 심어주고 있다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마블 때문에 수학을 공부할 것인가, 수학 때문에 마블을 버릴 것인가’와 같이 어려운 수학과 좋아하는 캐릭터 마블 사이에서 갈등하는 댓글들과 “우리 때 나왔으면 수포 안했을 텐데”, ‘고등학생으로 다시 돌아가야 하나’ 등 졸업생들에게도 화젯거리가 되고 있다.

이번 한정판은 총 5종으로 제작되었으며, 아이언맨, 캡틴 아메리카, 헐크 캐릭터를 ▲고등 수학(상), 수학1 ▲중등 수학1(상), 2(상), 3(상)에 적용했다. 특히 캐릭터가 그려진 '핵심 개념 카드'를 특별 수록해 시험 직전 휴대하며 중요한 개념을 정리하도록 구성했고, 구매 고객에게는 마블 스페셜 노트를 증정한다.

좋은책신사고 장정화 마케팅 본부장은 “많은 학생들이 이번 한정판을 보고 공부 의욕이 생긴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며 “쎈 마블 한정판을 통해 어려운 수학 공부에 조금이나마 동기 부여가 되고 이로 인해 자신감까지 얻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