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신청사 건립 후보지 선정작업 착수
홍성군, 신청사 건립 후보지 선정작업 착수
용역 거쳐 10월 최종 후보지 발표
  • 백승균 기자
  • 승인 2019.03.1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군은 지난 14일 군청 대강당에서 신청사 건립 후보지 선정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홍성군이 2월 발주하였고 과업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재)한국산업관계 연구원이 오는 10월 24일까지 8개월간 진행한다.

 군에 따르면, 현 청사는 일제가 홍주의 맥을 끊기 위해 홍주동헌 앞에 청사를 가로막은 것으로 일제 잔재를 청산하고 군 청사의 노후화 및 분산화로 업무효율의 저하와 민원인의 불편이 따르고 있어 신청사 건립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다는 것

 군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20억 원 이상의 신청사 건립기금을 적립하여 2019년도 현재 398억의 기금을 적립하였고 2016년 홍성군 청사입지 선정위원회를 구성했다.

 청사입지 선정위원회 역량강화 교육과 실무위원회 8회, 선정위원회 7회를 개최하여 청사이전 예비후보지 주민공모 실시, 청사입지 로드맵 수립, 주민의견 수렴 방안에 대하여 협의를 통하여 결정한 바 있다.

 앞으로 군은 4월에 신청사 건립 후보지 선정을 위한 주민 설명회를 개최하여 후보지 선정에 따른 입지 선정 방법, 주민 공모 절차 등의 설명과 주민의견을 반영할 계획이다.

 또한, 4월에서 5월 사이에 신청사 후보지 주민공모를 30일간 실시하여 예비 후보지가 결정되면 주민들로부터 공모된 후보지의 입지여건 등에 대하여 주민설명회를 추가 개최할 계획이다.

 군은 입지여건 분석과 평가 기준에 따른 평가를 통해 금년도 10월중에는 신청사 건립 후보지를 결정할 예정이다

 군은 신청사 건립 후보지 결정 후 11월부터 2020년 6월까지 신청사 건립 기본계획을 완료하고 2021년 신청사 건립 실시설계를 실시하여 2022년에 착공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청사 신축은 군의 지속성장에 따른 군민들의 다양한 욕구와 행정 기능의 환경변화, 홍성군의 발전과 균형발전 등을 고려하여 결정해야 할 홍성군 최대 현안 사업이라고 말했으며”,“후보지 결정에 최대한 군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군민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최적의 후보지를 선정하는 것에 중점을 두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